2019年10月12日

독립운동은 '아벨형'과 '가인형'으로 재정립되어야 한다


'아벨형 독립운동'은 한마디로 메시아 강림과 더불어 조선의 독립이 이루어진다는 '메시아 대망(待望) 사상'으로부터 비롯된 것이라고 볼 수 있다.

문선명 선생이 탄생한 정주는 메시아 사상이 극도에 달했던 곳으로 3.1운동의 진원지이자 격전지였으며 민족 운동의 요람지였던 오산학교의 소재지이기도 했다.

또한 민족 대표 33인 중 이승훈, 이명룡과 김병조 선생의 고향이었고 독립선언문을 기초한 다섯 명 중 한 분인 문윤국 목사의 고향이기도 했다.

【3.1운동 100주년 기념】아벨형 독립운동과 가인형 독립운동

posted by cigtimes at 11:38| Comment(0) | 칼럼 コラム | 更新情報をチェックする